Category: works


정용진 학생 작품 장새은 학생 작품   장윤지 학생 작품   강혜영 학생 작품


“야! 너 학교 빨리 가야지. 그렇게 게으름 피우면 삶을 어떻게 살아 라려 하니?” 30년 후, 저는 17살이 된 제 첫째 딸에게 꾸중을 하겠죠. 저와 비슷하게 좀 성격이 느긋한 딸을 둘 것이 분명해요. 30년이라는 시간이 지나면 저는 어느새 44살이 되어버린 엄마. Read more…


한은이라는 소녀가 있었어요. 하은이의 엄마와 아빠는 돈이 없어서, 다른 아이들이 하은이를 놀리고 싫어했어요. 하은이는 예쁜 옷도 원하지 않고, 돈도 원하지 않았어요. 원하는 것은 행복함이었어요. 그런데 다른 아이들이 놀려서 아주 슬펐어요. 학업도 잘 못했고, 밖에도 잘 못 나갔어요. 어느 날 하은이는 Read more…